요소들 간의 유기적 연결

사이트 전체의 구조는 이미 보여드렸습니다만, 여기서 한 번 더 보여드리겠습니다.

시브 인컴을 만들어 낼 수 있는 사이트의 구조를 그림으로 표현했습니다.

여기서 생각해야 할 중요한 사항이 두 가지 있습니다.

1. 사이트의 모든 구성요소가 다 중요한 것은 아니다

무슨 일이나 그렇듯이 이 구성요소들 중에는 더 중요한 것이 있고 덜 중요한 것이 있습니다. 그 둘을 구분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저는 꼭 필요한 요소들만 묶어서 핵심 요소라고 표현해 두었습니다. 핵심 요소라고 한 저 세 가지 요소는 꼭 있어야 합니다. 그리고 일의 순서에 있어서도 저 세 가지를 먼저 만들어야 합니다. 그래야 마차를 말 앞에 두는 우를 피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아무리 의욕이 충만한 분이라도 여러분이 할당할 수 있는 시간과 노력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모든 것을 다 할 수는 없고 또 모든 것을 다 잘 할 수는 더더욱 없습니다. 또 그럴 필요도 없습니다. 예컨대, 여러분이 선택하신 니치의 성격에 따라 필수 요소가 아닌 부분(소셜 미디어나 유튜브 등)은 일단은 고려하지 않아도 괜찮습니다. (달리는, 일단은 핵심 요소를 먼저 만드는 데 모든 힘을 기울이고, 부수적 요소도 만들지는 핵심 요소 구축이 끝난 후에 결정해도 늦지 않습니다.)

2. 전체는 부분의 합보다 크다

사이트는 그 구성요소들의 합보다 더 큽니다. 개별 구성요소들이 서로 연결되어 서로가 서로를 돕고 지탱해 주기 때문입니다. 예컨대, 모든 요소들에서 받아들이는 검색 트래픽은 궁극적으로는 이메일 리스트로 모이게 되지요. 또한 블로그에 들어있는 컨텐츠는 re-purposing을 통해 소셜 미디어, 이메일 뉴스레터, 상품, 유튜브 컨텐츠로 흘러가게 됩니다. 물론 요약되거나 부연되거나 심화되거나 확장되거나 포맷이 바뀌지만요. 이런 re-purposing을 통해 방대한 컨텐츠를 어느 정도는 쉽게 만들어 낼 수 있고 그리하여 다양한 트래픽을 받아 이메일 리스트로 연결해 줄 수가 있는 것입니다. 이러한 유기적 연결에 대해 깊이 이해하고 구체적인 연결 방법도 꼼꼼하게 공부해 두셔야 합니다. (나중에 이런 부분에 대한 구체적인 how to 포스트를 쓰겠습니다.) 이것은 일을 쓸 데 없이 복잡하게 하려는 것이 아니라 일을 적게 하려는 노력입니다. 아니, 일을 스마트하게 하는 핵심적인 방법입니다. 나아가 이것이야말로 제 사이트가 여러분께 가르쳐 드리는 핵심적인 지혜와 요령이라고도 할 수 있습니다.

(Visited 40 times, 1 visits today)

Related Post

사이트 구축 순서 지금까지 사이트 구축 요령을 쭉 살펴보았습니다. 이제 이 시리즈의 마지막으로 사이트를 구축하는 길고 복잡한 과정을 살펴보겠습니다. 우선 만들어야 할 사이트의 구조를 다시 한 번 보겠습니다. 앞에서 말씀 드렸듯이 저 그림에서 모든 요소들이 다 필요한 것...
통하는 것을 반복하기 조금 앞의 포스트에서 벤치마킹을 설명하면서 바퀴를 두 번 발명할 필요가 없다는 말을 했습니다만, 이번 포스트에서도 비슷한 조언을 드립니다. 아직 먼 미래의 일일 수 있겠습니다만, 여러분께서 하실 일의 가치를 크게 증폭시킬 비전을 드리기 위해서 미리 성급하게 끼워 넣은 ...
벤치마킹: 기본을 따라 배우기 벤치마킹이란? 벤치마킹은 표준이 되는 것과 비교하여 평가하거나 체크해 보는 것을 말합니다. 나아가 그런 표준을 따라하는 것도 벤치마킹이라고 합니다. 비즈니스에서는 어떤 기업이 일정한 수준에 빨리 도달하기 위해 이미 확립되어 있는 표준적인 관행 등을 찾아서 모방...
성공적인 사이트 구축에 필요한 세 가지 핵심 요소... 핵심 요소들의 팀플레이 성공적인 사이트 구축에 필요한 세 가지 핵심 요소는 위의 그림에서 보듯이 다음과 같습니다. 에버그린 지식 컨텐츠 블로그 이메일 리스트 지식 상품 그런데 여기서 짚고 넘어갈 중요한 점이 있습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댓글은 모든 사람이 볼 수 있습니다).